사악미소의 발길향하는 공간

'혹'에 해당되는 글 1건

  1. [모바일] iOS - 혹부리 할아버지

[모바일] iOS - 혹부리 할아버지

Application 응용프로그램/Mobile 응용프로그램



 혹부리 할아버지는 2010년 코리아 모바일 어워드 교육부문에서 대상을 받은 어플이라고 한다. 현재 2011년 코리아 모바일 어워드가 끝났기에 늦게 쓰는 감이 있지만 나온지 1년이라는 기간이 지난 어플임에도 충분히 구입가치가 있는 어플이라고 생각하기에 리뷰를 한다.

  iPad등이 태블릿 PC가 나오기 전의 전래동화의 경우 책등으로 나온 경우가 많이 있었지만 솔직히 필자가 생각하기에 혹부리 할아버지와 같은 경우에는 어린시절 할아버지, 할머니가 자기전에 말로 떠들며 예기해 주시며 알게되는 경우가 많았고 솔직히 어린시절에는 책으로 백번 읽는 것 보다는 재미있게 예기해 주셨던 이야기가 더 즐거웠던 추억이었다고 생각한다. (뭐 그래서 그런지 어른들마다 살짝 살짝 이야기가 다른 경우가 있었던것 같지만 ^^;)



 
하지만 현대사회는 필자의 어린시절보다, 할아버지 할머니께서 전래동화를 들려주는 사례는 더더욱 없지 않나 생각한다. 그런면에서 혹부리 할아버지 App의 경우 음성지원도 확실하다.(다만 음성에 따라 자동으로 페이지가 넘어가는 기능은 없기 때문에 아이 혼자 사용은 어느정도 iPad를 사용할 수 있어야 할 것
이다.)

 


 
터치하면 소리를 내는 인터렉티브한 효과가 있기에 어느정도 iPad를 사용할 수 있는 육아라면 충분히 즐거움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효과 자체는 최근에 나온 동화 어플에 비하면 그렇게 다양한 반응을 보이지는 않지만 2010년도에 나온 어플이라는 점을 감안해도 충분히 사용자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다고 본다.

 


 콘텐츠 면에서 혹부리 할아버지는
  단순 동화에 그치지 않고 틀린그림 찾기 및 색칠공부라는 컨텐츠를 제공한다. 단순 도서에서는 지원하기 힘든 콘텐츠의 다양성을 제공하는 부분이 혹부리 할어버지와 같은 앱북이 기존 도서와의 차이점이다. 5,000~8,000원 정도하는 도서를 사느니 스마트폰, 태블릿PC를 가지고 있는 부모님들깨서는 차라리 $3.99달러 투자하여 아이손에 쥐어주는것이 더 경제적이며 더 많은 경험을 줄거라 생각한다.
 

 사실 위에 한줄 평을 남겼지만 한줄 평을 하나 더 남기자면 iPad를 사용중인 필자는 앞으로 애를 낳아도 서점에서 동화책을 사줄 일은 없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든다. 뭐 그래도 필자의 자식이라면 ‘책은 역시 손맛이다!!’ 라는 것또한 뼈속깊이 세겨줄 것이긴 하지만. 뭐 이것도 일단 연애를 해서 결혼을 해야한다는 현재의 필자에게는 너무도 힘들다는 우는 소리를 하면서 리뷰를 마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