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악미소의 발길향하는 공간

[탐방] 샤로수길 ~ 너의작은 식탁

먹거리 발길/한끼 발길




■ 샤로수길 ~ 너의 작은 식탁




전부터 한번 가봐야지 가봐야지 하고 있었지만.


도통 가보지 못했던 가게 샤로수길을 지나다 보이는


작고 아담한 가게 너의 작은 식탁.






왠지 아담해 보이는 가게~


뭔가 엔틱크한 보물이 숨겨져 있지 않을까 싶은 느낌의 외관이


전부터 너무너무 마음에 들었다~







12시에 찾은 가게 준비되어 있는 브런치 메뉴들~


방문하는날 판매중이었던 메뉴들~


치키 크림 스튜가 없던게 개인적으로는 좀 아쉬웠다...






가게에서 주는 메뉴판...


뭔가 심플하게 폰트로만 꾸민 메뉴판이.


뭔가 섬세하고 정성스럽게 보이더라.










맥주도 준비되어 있다~


가볍게 한잔 마시면서 주문한 음식이 나오길 기다렸다~




~ 해산물 크림 파스타 \12,000원 ~


~ 베이컨 로제 파스타 \12,000원 ~


~ 통 베이컨 오일 파스타 \13,000원 ~




파스타란 파스타는 있는데로 다 시켜서 맛보았다~


보통 파스타 맛집은 해산물 크림이 제일 맛있는게 보통인데.


같이간 사람들도 그렇고 가장 맛있었던 순서는


위 이미지의 역순으로 인기가 좋았다.


통 베이컨 오일베이컨 로제해산물 크림 순으로~




~프렌치 토스트 : 계절과일 \11,000원 ~



계절과일 프렌치 토스트~


과일과 토스트를 같이 먹는 디저트도 괜찮았고~


혼자먹는다면 정말 브런치를 즐겁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았다~







12시에 바로 들어갔기에 망정이지


조금만 늦었어도 웨이팅 걸려서


기다렸다 식사할뻔 했다~~


가격도 나쁘지않고~ 식사도 맛있고~


특별한날 보다는 샤로수길에서 놀다가 좋게 즐기면서 먹을 수 있는 부담없는 가게였다~







[탐방] 대전 유성구 ~ 테마카페 라븐(LAVEN)

먹거리 발길/한끼 발길




■ 대전 유성구 ~ 테마카페 라븐(LAVEN)





파스타는 정말 잘 모른다.


브런치는 더더욱 잘 모른다...


그렇지만 대전까지 가서보니 분위기있게 맛있는것좀 먹고 싶어서 찾았던 LAVEN~







가게 입구 외관이 참 이뻤었다.


음... 여행온지 하루만에 폐인이 되어있던 내가 들어가도 될까 했지만~


그래도 ㅋㅋ






지인의 추천으로 맛있게 먹엇던 로제 파스타~


느끼한 크림소스만 되있는건 잘 못먹는데~~


지인의 샌스있는 추천에 맛나게 먹었다...







정말 브알못에 인증을 한~


에그베네딕트...


이건 뭐지...


처음봐....


그치만 정말 맛있었다~






점심시간~


가게는 여성분들이 참 많았다~


확실히 여성분들이 참 좋아할 가게~


아 좀더 잘 꾸미고 나올걸 그랬나 ㅠ.ㅠ






약간 대전 외곽에 있어서...


또 방문하기 힘들지 모르겠지만~~


그냥 파스타에 대해 공부했던 하루라고 생각하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