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악미소의 발길향하는 공간
스윙댄스 및 영화, 일상다반사에대해 떠들어 대는 블로그
인디언 포커 (1)
[잡담] 인디언 포커 게임을 통해 생각해보는 스윙댄스에서의 아이컨택의 의미




소셜 댄스, 파트너 댄스에서 가장 기본적으로 해야하는 한가지는 아이컨택(Eye-contac)


바로 서로의 눈을 마주치는 것이다.


필자도 스윙댄스에서 아이컨택의 중요성을 알고 있고 그것에 대해 매번 강습때마다 강조하지만.


사실 필자도 좀처럼 잘 지키지 못하는 것이 바로 아이컨택이다.


이 아이컨택에 대한 글을 써보려다 몇 년전 tvN에서 방송했던

더 지니어스 : 게임의 법칙에서 플레이 되었던 인디언 포커가 생각나서 이렇게 짤을 모아 글을 써본다.


위에서도 이야기 하였지만 춤을 잘추려면 당연히







같이 춤을 추는 파트너의 눈을 잘 쳐다 보아야 한다.


시선을 마주하고, 상대의 눈을 쳐다보는


아이컨택이 완성됨으로서








파트너와 더욱 원활히 교감할 수 있고.


마주한 상대에게는 당신에게 집중하고 있다는 분명한 의사 표시가 되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소셜 댄스중에...








파트너의 시선을 피하고 만다.


대부분의 댄서들이 부끄럽고, 쑥쓰럽다는 이유를 들거나...


자신들의 할 동작을에 더 집중하느라.


상대의 시선을 피하는 경우가 참 많다.









이건 경력이 어느정도 쌓인 중수, 고수라고 불리는 층에서도 이런경우 가 많은데.

이건 그렇게 좋은 현상이 아니다.








소셜댄스를 위해 마주잡은 두 손의 커넥션을 통해서도 충분히 알 수 있다고 도 말하지만.


이것이 아이컨택을 회피하는 이유가 될수는 없을 것이다.


아이컨택을 통해 좀더 파트너 쉽을 견고히 함으로서,


파트너의 움직임을 예상하고, 합을 견고히 해야 할 수 있는데.












이건 우리가 흔히 알고있는 상대의 눈을 통해서 상대의 현재 상태를 알 수 있다.


라는 사실만 알고 있다면 아이컨택의 장점을


굳이 누누히 이야기 하지 않아도 알 수 있을것이다.


물론 굳이 심리적인 측면 뿐만이 아니라 상대가 어떤 위치에 있는지


나와의 거리가 어느정도인지를 알 수도 있고




그렇지만 계속 회피만 한다면...











시선이 마주치지 않으면 우리는 파트너가 다음에 어떤 동작을 취할 것인지


현재 어떤 상태인지, 알 수 있는방법이 너무도 적어지기에


계속 외면한다면 시선을 마주치려고 하는 상대에게 불안감만 안겨주고.


그 한곡의 춤은 최악으로 치닫는 결과가 될 것이다.










그리고 굳이 기술 적인 측면뿐만이 아니라.


연인관계에서 서로 눈을 마주침으로서 상대의 생각을 읽고


서로의 유대관계에 대한 안정감을 느낄 수 있듯이.


같이 춤을 추고 있는 상대의 눈을 바라봅으로서


서로가 서로에게 집중하고 있다는 의사전달을 함으로서







파트너에게 믿음을 전달하여, 좀더 즐거운 소셜을 즐길 수 있게된다.


그러니 아직은 눈을 보더라도 상대를 읽을 수 없다는 그런 핑계는 말고


상대를 존중한다는 의미에서라도 시선을 마주하자.








지금까지 아이컨택의 장점에 대해서만 떠들어 댔는데.


우리가 아이컨택을 하기위해 상대를 쳐다보면서도 유의해야할 것이 분명 존재한다.


바로 그건...





이렇게 무서운 아이컨택은 필요 없어요...




아이컨택을 하면서도 미소를 잃지 않는것일 것이다.








자기 딴에는 아이컨택을 하기위해서 쳐다본다는 것이지만.


미소를 잃고 상대를 노려보듯이 뚫어져라 쳐다보면.


아이컨택을 당하는상대는...








오히려 쳐다보지 않는것만 못하는 불안감을 조성하게 되고.










아이컨택을 받는 입장에서도


상대의 웃지않는 시선이 무섭고 부담스럽게 까지 느껴져서


아이컨택을 본능적으로 거부하게 되고 말 것이다.










어느누가 자신을 돌처럼 굳게 만드는 상대를


쳐다보면서 여유있게 춤을 출 수 있겠는가?








그러니 이런 아이컨택은 하느니만 못하다고.


라고 분명 단정 지을 수 있다.








혹 자신이 아이컨택을 잘 하려고 하는데 상대가 계속 왜면 하고 있다면.


계속 상대에게 원인을 찾지 않고.


자신이 온화한 미소로 시선을 건네고 있는지도 한번 살펴보자.







글이 꽤 길어졌는데.


길어진 만큼 떠들며이 이야기한


이 아이컨택이란것이 결코 쉬운것만은 아니지만.







좀더 자신의 춤을 발전시키고 싶고.


춤으로 상대를 더 이해하고싶다면.


밝은 표정으로 상대를 바라보는 아이컨택을 자신이 잘 하고 있는지


한번쯤 생각해 보면 좋겠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티스토리 툴바